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교육
전남 농업인단체, ‘의과대학 전남권 설립 확정’ 환영최상의 의료서비스로 도민 건강·행복권 향상 기대
손은수 취재부장 | 승인 2020.07.27 23:17

전라남도 농업인단체연합회(회장 정임수)는 27일 ‘전남권 의과대학 설립 확정과 관련 환영 성명서’를 발표하고, 정부와 여당의 의과대학 정원 확대 방안에 대해 적극 환영한다고 덧붙였다.

정임수 회장을 비롯 30개 농업인단체 회장들은 이날 전남도청에서 발표한 성명서를 통해 “그동안 전남은 노령인구의 비중이 높고 농어촌 산간 지역 등 의료취약지가 많음에도 의과대학이 없어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이용하는데 불편과 어려움을 겪었다”며 “전남권에 100명 정원 규모의 의과대학이 성공적으로 설립돼 도민이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누리며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환영했다.

이날 성명서를 발표한 전라남도 농업인단체연합회는 (사)한국농업경영인 전남연합회 등 직능품목별 각 분야를 대표한 30개 농업인단체 7만 7천여 명의 회원으로 구성돼 있다.

한편, 정부와 여당은 최근 당정협의회에서 지역 간 의사 인력 불균형 해소와 함께 특수전문분야 및 의과학자 인력 양성을 위해 오는 2022학년도부터 의료 인력을 연간 400명씩 10년간 양성한다는 내용을 골자로 한 공공의료 체계 강화 대책을 발표한 바 있다.

아울러 의대가 없는 지역은 의과대학 신설을 적극 검토하고 추진할 계획이라는 내용이 포함돼 전국 광역자치단체 중 유일하게 의대가 없는 전남에 사실상 의과대학 설립이 확정된 것이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도민의 오랜 숙원사업인 의과대학이 전남권에 설립 확정될 수 있도록 응원해 주신 농업인단체에 감사드린다”며 “100명 이상 정원의 의과대학을 유치해 농부병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의 건강권도 함께 지켜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손은수 취재부장  dmstn0467@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은수 취재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시선집중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여의도파라곤 628호  |  TEL : 02 761 8064  |  호남본부 : 전남 광양시 중동 1308-2
발행인 : 박종덕  |   편집인 : 박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덕  |  등록번호 : 전남아 14  |  등록일 : 2005년 12월 16일
Copyright © 2020 데일리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