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지역뉴스
전남도,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 본격 추진한다'기본 사업계획․세부 시설설계 수립 위한 사업추진단 31명 구성

전남도가 정부의 혁신성장 8대 선도사업 가운데 하나인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14일 전남도에 따르면 농림축산식품부가 선정한 전남 스마트팜 혁신밸리의 사업 규모는 29.5ha다. 총 1천56억 원을 들여 청년창업 보육센터, 임대형 스마트팜, 스마트팜 실증단지 등을 구축한다. 국비 546억 원이 지원되고 도와 시군비 436억 원, 자부담 등 74억 원이 소요된다.

도는 고흥군,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전남테크노파크, 농촌진흥청, 농업기술실용화재단 등과 산․학․연․관 추진단 31명을 구성, 본격적인 기본사업계획 수립에 나섰다.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사업추진단은 청년창업보육, 기술혁신 등 생산․교육․연구기능 등의 구체적 기본사업계획을 세워 12월까지 농림축산식품부 승인을 받을 예정이다.

홍석봉 친환경농업과장은 “당초 도 차원에서 수립된 예비계획을 좀 더 구체화하기 위해 사업추진단을 구성했다”며 “추진단과는 별도로 각 분야별로 자문위원을 구성해 전문가 의견을 폭넓게 수용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농림축산식품부는 스마트팜 규모화․집적화, 청년창업, 기술혁신(R&D) 등 생산․교육․연구기능을 갖춘 첨단 융․복합단지인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 지역으로 경북 상주, 전북 김제, 전남 고흥, 경남 밀양, 4곳을 선정해 추진하고 있다.

강성선  kss8122@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시선집중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진미파라곤 628호  |  문의전화 : (02) 761-8064, (061) 763-0118
발행인 : 박종덕  |   편집인 : 박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덕  |  등록번호 : 전남아 14  |  등록일 : 2005년 12월 16일
Copyright © 2019 데일리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