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지역정가뉴스
주승용 국회부의장, 광양항 낙포부두 리뉴얼 사업 ‘예비타당성조사 면제사업’선정국비 2,006억원 투입해 3만 톤급 1선석, 5만 톤급 2선석, 길이 780m 규모의 리뉴얼 사업 진행
박종덕 본부장 | 승인 2019.04.04 17:04
 

주승용 국회부의장(여수을, 4선)은 광양항 낙포부두 리뉴얼사업이 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 면제사업’으로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낙포부두는 1974년 건설하여 항만이 노후화 되어 안전사고 위험이 매우 높았으며, 최근 안전성 조사결과에서 D등급 1선석, C등급 3선석으로 철근콘크리트 구조물의 철근 부식상태가 심각해서 리뉴얼 사업이 시급하다.

또한 여수산단 27개 석유화학업체가 원료 하역 부두로 이용하고 있으나 체선율이 높아 물류비용부담까지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다.

주 부의장에 따르면, “광양항 낙포부두 리뉴얼사업이 예타면제사업으로 선정됐기 때문에 빠른 시일 안에 국비 2천 6억원을 투입해서 3만톤급 1선석, 5만톤급 2선석, 길이 780m 규모의 리뉴얼 사업이 진행 될 것이며, 이로 인해 국가산단의 원활한 물동량처리와 물류비 절감, 광양(여천)항 낙포부두 안전성이 확보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또 주 부의장은 “낙포부두 리뉴얼사업으로 인해 여수산단 석유화학업체의 원활한 원료공급으로 여수시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침체 된 국가경제 발전에도 크게 기여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박종덕 본부장  blue6543@daum.net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덕 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시선집중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진미파라곤 628호  |  문의전화 : (02) 761-8064, (061) 763-0118
발행인 : 박종덕  |   편집인 : 박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덕  |  등록번호 : 전남아 14  |  등록일 : 2005년 12월 16일
Copyright © 2019 데일리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