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건사고
목포해경, 해양종사자 인권유린사범 특별단속 실시

목포해경이 해양종사자의 인권유린 행위를 전수조사한 결과 甲질 폭행 및 감금 행위 등이 있는 것으로 확인됨에 따라 인권유린 행위 근절을 위한 특별단속을 실시한다.

21일 목포해경(서장 김정식)은 최근 사회적 약자 보호를 위해, 인권유린 위험요소 점검 및 현장 전수조사 등을 지난 16일부터 오는 31일까지 15일간 인권유린 사범 특별 단속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해경은 인권 침해전력이 있는 해양·수산 업체 종사자 및 무등록직업소개업자에 대한 첩보를 수집 중에 있으며, 특별단속 기간 중에는 가용인력을 최대로 동원, 집중적인 형사활동을 전개할 방침이다.

주요 단속 대상으로는 ▲인권침해 전력이 있는 선박 ▲무허가·무등록 직업소개 행위 ▲실습선원·승선근무예비역 상대 과도한 노동 강요 및 폭행·甲질 행위 등이다.

최현 수사과장은 “도서지역 탐문수사를 통해 단속을 철저히 할 예정이며, 특별단속 기간 이후에도 장애우 등 상대적 약자에 대한 인권유린 사례가 근절 될 때까지 지속적인 단속활동을 펼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목포해경은 지난 3월 21일 지적능력이 부족한 선원의 임금을 수년간 착취한 혐의로 손모(62세, 남)씨를 구속했다.

강진영  kjinzero@nate.c0m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진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시선집중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여의도파라곤 628호  |  TEL : 02 761 8064  |  호남본부 : 전남 광양시 중동 1308-2
발행인 : 박종덕  |   편집인 : 박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덕  |  등록번호 : 전남아 14  |  등록일 : 2005년 12월 16일
Copyright © 2020 데일리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