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문화
목포시, 목포 엘 시스테마 ‘꿈의 오케스트라-목포’ 첫걸음오는 5일 까지 단원 50명 선정...악기 기부 등 후원자 모집

   
 
(목포=이원우 기자)전남 목포시와 목포시향이 '꿈의 오케스트라-목포' 사업의 단원을 모집해 첫 발을 딛는다.

2일 목포시와 목포시향에 따르면 ‘꿈의 오케스트라-목포’ 사업은 목포시에 거주하는 학생들이 오케스트라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새로운 잠재력을 발견하고 서로를 이해하고 양보하는 희생정신을 배워 인격형성과 사회성 발달에 기여하는 협동 교육 프로그램이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이 주최하고 목포시 문화예술회관과 목포시립교향악단의 주관으로 실시된다.

단원의 자격은 목포에 주소를 두고 있거나. 목포 소재 초등학교 3~6학년생으로, 경제적인 사정으로 음악을 배울 기회가 없었던 학생을 우선적으로 선정할 계획이다.

오케스트라 교육은 시민문화체육센터 목포시향 연습실에서 6월 부터 12월 까지 매주 화요일과 토요일에 3시간씩 실시된다.

이 교육은 목포시립교향악단(상임지휘자 진윤일) 단원 및 공개채용에 의한 외부강사와 함께 음악놀이, 개인 및 그룹레슨 등으로 진행된다.

최종 선발된 단원에게는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더블베이스, 플롯, 클라리넷, 오보에,호른, 트럼펫, 트럼본, 타악기 등의 악기를 무료로 대여한다.

또 음악캠프 참여, 우수공연 관람, 개인향상연주회, 앙상블 연주회, 오케스트라 공연 등의 기회가 주어진다. 

또한 사업추진팀은 목포 엘시스테마에 동참 할 후원 켐페인으로 ‘꿈의 오케스트라-목포’ 꿈나누기, 키다리 아저씨 찾기도 실시한다.

정부에서 사업 지원금은 받지만 50여명의 악기구입 등 초기 투자비용이 많고 ‘꿈의 오케스트라-목포’에 대한 지역의 관심과 애정을 이끌기 위한 수단으로 알려졌다.

목포시 관계자는 "집에서 사용하지 않는 악기 기부와  아이들이 먹는 간식 후원, 연주장까지 데려다 줄 차량봉사 등의 후원자가 필요하다"며 "목포지역 꿈나무들이 관심과 사랑속에서 세계적인 음악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역민의 참여를 부탁한다"고 밝혔다.

또 목포 파노라마사진동호회는 모든 교육과정 진행을 사진 촬영과 동영상을 제작해 홈페이지 작업으로 후원한다.

진윤일 목포시향 지휘자는 "목포지역 학생들이 오케스트라 교육을 통해 '자신이 선택된 사람'이라는 인식과 자부심을 가지고 변화할 수 있기를 바라며 부모들의 의식 변화도 기대한다"고 말했다.

단원 참여와 후원 등 자세한 문의 사항은 문화예술회관 꿈의 오케스트라 담당자와 시 홈페이지, 공식카페 cafe.daum.net/psmokpo를 참조할 수 있다.  
 

이원우 기자  ewonu333@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시선집중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여의도파라곤 628호  |  TEL : 02 761 8064  |  호남본부 : 전남 광양시 중동 1308-2
발행인 : 박종덕  |   편집인 : 박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덕  |  등록번호 : 전남아 14  |  등록일 : 2005년 12월 16일
Copyright © 2020 데일리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