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정치행정
전남 19일, 순천18명, 광양2명, 목포1명, 나주3명 등 확진 24명

전남도는 지난 18일 오후부터 19일 오후 1시까지 순천 18명, 광양 2명, 목포 1명, 나주 3명 등 지역감염자 24명이 추가 발생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로써 전남지역 확진자는 총 311명으로 이중 지역감염이 262명이다.

지난 17일 순천지역 마을에서 전남 267․276번이 확진된 이후 18일 오후 같은 마을에 사는 주민 8명이 추가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이와 별도로 일가족 3명이 추가 됐다.

광양은 지역 PC방에서 전남 263번이 발생한 후 추가로 6명, 광양 기업체 관련 2명, 목욕탕 관련 1명이 확진됐다.

전남대병원 광주 546번 확진자와 접촉 등으로 인해 목포에서도 1명이 추가 됐다. 나주에선 광주 571번과 접촉으로 1명이 발생했으며 2명은 감염경로를 조사 중이다.

이번 추가 확진자 24명은 목포시의료원(12명), 강진의료원(7명)과 순천의료원(3명), 조선대학교병원(2명)에서 격리 입원 치료중이다.

전남도 동부권 역학조사 공동협력팀은 확진자가 발생한 순천지역 마을에 대해 모든 주민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실시했으며, 역학조사 완료시까지 이동제한 조치를 취했다.

목포시와 나주시는 전라남도 즉각대응팀과 함께 접촉자 분리 및 확진자 이동장소 확인 등 정밀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동부권과 목포를 중심으로 병원․학교․식당․카페 등 일상생활과 밀접한 시설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소규모 집단감염이 발생해 매우 엄중한 상황이다”며 “가족․지인모임 자제와 함께 사람간 접촉을 최소화하고 마스크 쓰기, 사회적 거리두기 등을 반드시 실천해 줄 것”을 당부했다.

고민근 기자  go7396@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민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시선집중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여의도파라곤 628호  |  TEL : 02 761 8064  |  호남본부 : 전남 광양시 중동 1308-2
발행인 : 박종덕  |   편집인 : 박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덕  |  등록번호 : 전남아 14  |  등록일 : 2005년 12월 16일
Copyright © 2020 데일리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