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지역뉴스
신안군, 태풍피해 신속 조사 및 복구에 총력!

신안군이 태풍(링링)피해로 인한 신속한 조사와 함께 피해복구에 총력을 쏟고 있다.

이와 관련, 박우량 신안군수는 지난 7일 오전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함께 압해읍 복룡리 배 낙과 피해현장을 찾아가 피해농가 격려와 함께 향후 대책방안을 설명했다.

이어 박 군수는 지도․증도․임자 피해현장을 오후에 방문해 피해 농가를 격려하고 신속한 피해조사와 복구를 약속했다. 8일~9일에는 암태․자은․안좌․팔금․비금․도초․흑산 등 피해현장을 방문할 계획이다.

신안군에 따르면, 7일 현재 집계된 태풍피해는 공공시설 다목적 부잔교 파손 3개소, 가거도항 방파제 옹벽 100m 유실, 암태 오도선착장 피복석 유실, 교통안전 시설물 10개소, 가로수 전도 794주 등이다.

또, 사유시설로는 주택 및 부속건물 파손 34동, 농작물 피해 76ha(배 낙과 55, 벼 도복 20, 두류 유실 1), 어선침수 및 유실 10척, 전복․우럭가두리 유실 25조가 잠정 집계됐다.

신안군 관계자는 “우선 복구가 가능한 피해 현장부터 복구를 하고 있다. 군청 및 읍․면 직원들과 함께 전담반을 편성해 정확한 피해실태를 조사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강성선  kss8122@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시선집중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광양시 중동 1308-2 3층
발행인 : 박종덕  |   편집인 : 박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덕  |  등록번호 : 전남아 14  |  등록일 : 2005년 12월 16일
Copyright © 2019 데일리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