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회
해남 북일면, 더불어 행복한 지역사회 구현에 '앞장'"관내 어려운 이웃을 더 돌아보고 세세한 도움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

해남북일면에서는 불우한 조손 가정을 찾아 생활환경을 개선해 주는 등 더불어 행복한 사회구현에 앞장서고 있다.

북일면 월성리에 거주하는 손자 김 모 군(16세.고2학년)과 할머니 이 모 씨(78세.여.지체장애인)댁을 찾아 둘러보고 온수기 및 씽크대를 설치해 주고 생필품을 지원했다.

이는 ‘법무부법사랑해남지구 청년회’에서 ‘아름다운 사회, 더불어 행복한 이웃’을 위한 프로젝트로 진행하고 있는, ‘조손가정돕기’에 이 할머니 댁을 추천하여 이날 시설을 완료한 것.

이날 행사에는 조쌍영 면장을 비롯하여, 문윤하 복지팀장과 오형석 총무팀장과 함께 방문했으며, 특히 적극 추천에 나선 윤영현 북일면 이장단장이 동참하여 설치된 온수기와 씽크대를 확인하고 기탁 받은 쌀과 ‘해남사랑 상품권’을 전달했다.

조쌍영 면장은 “불편한 장애의 몸에도 불구하고 손자가 명랑하고 밝은 모습으로 학업에 열중 하도록 뒷바라지 하시는 것을 보고 더불어 행복한 마음이 든다”며 앞으로도 관내 어려운 이웃을 더 돌아보고 세세한 행정의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윤영현 이장단장도 “어려운 조손가정 돕기에 나서준 해남 법사랑청년회의 지역사회 봉사에 감사하며, 함께 동참할 수 있어서 보람을 느낀다”면서 “우리 이장단에서도 면사무소와 유기적인 협조로 불우한 이웃을 자주 돌아보겠다”고 말했다.

데일리저널  dmstn0467@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시선집중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진미파라곤 628호  |  문의전화 : (02) 761-8064, (061) 763-0118
발행인 : 박종덕  |   편집인 : 박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덕  |  등록번호 : 전남아 14  |  등록일 : 2005년 12월 16일
Copyright © 2019 데일리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