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회
활빈단, 설 용품으로 ‘예천특산품’ 팔아주자!​예천군의원들에게 경종용 설 선물로 꼴뚜기를 보내..​
박종덕 본부장 | 승인 2019.02.04 08:43

시민단체 활빈단(대표 홍정식)이 경북 ‘예천특산품’ 팔아주기 켐페인에 나섰다.

활빈단은 박종철 군의원 해외연수 폭행 등으로 인한 예천 이미지 추락으로 설대목에 예천 사과,참기름 등 특산품이 안 팔려 한숨짓는 농민들의 시름을 덜어주려 지난 3일 비가내리는 가운데 서울 시내 재래시장에서 ‘예천특산품 팔아주기’ 운동을 전개했다.

또 활빈단은 출향민들이 ‘고향 예천 농산품 팔아주기’를 호소하고 예천 출신 연예인,기업 CEO 등 유명인사들도 서울,부산,인천,대구,울산,대전 등 대도시 대단위 아파트단지와 시장 한군데씩을 맡아 켐페인에 동참해주길 촉구했다.

이와함께 활빈단은 “주민들로 부터  전원 사퇴 압력을 받는  예천군의회 의원 및 가족들,예천군청 군수 및 예천군청 공무원 가족들도 ‘예천경제살리기’에 나서라”고 요구했다.

아울러 활빈단은 청와대 설 선물이 끝났지만 설 이후라도 정월대보름,올해 추석에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여사가 이철우 경북지사 부인,경북지역 국회의원 부인 등 고위공직자 부인들과 함께 사과,참기름 등 예천특산품 팔아주기 운동에 나서주길 호소했다.

한편 활빈단 예천지부(대표 엄재정)은 “전국민을 분노하게한 예천군의원들에게 경종용 설 선물로 꼴뚜기를 보낸다”고 ​밝혔다. 

박종덕 본부장  blue6543@daum.net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덕 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시선집중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진미파라곤 628호  |  문의전화 : (02) 761-8064, (061) 763-0118
발행인 : 박종덕  |   편집인 : 박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덕  |  등록번호 : 전남아 14  |  등록일 : 2005년 12월 16일
Copyright © 2019 데일리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