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회
광주시, 올해 ‘광주광역시민대상’ 수상자 선정사회봉사 박용구, 학술 윤진상, 체육 백남길, 지역경제진흥 한상원

광주광역시는 지난 9일 2018년도 광주광역시민대상 심사위원회(위원장 정종제 행정부시장)를 열고 사회봉사 ‧ 학술 ‧ 체육 ‧ 지역경제진흥 등 4개 부문에서 시의 명예를 높이고 지역발전에 기여한 시민을 수상자로 선정했다.

부문별 수상자는 ▲ 사회봉사대상 박용구 (1952년, (사)광주광역시곰두리봉사회 회장) ▲ 학술대상 윤진상 (1955년, 전남대학교 의과대학 교수) ▲ 체육대상 백남길 (1953년, 광주광역시체육회 부회장) ▲ 지역경제진흥대상 한상원 (1954년, 다스코(주) 대표이사) 씨 등이다.

사회봉사대상 부문 박용구(만 65세) (사)광주광역시곰두리봉사회 회장은 장애인, 노약자 등 교통약자의 이동편의를 위한 차량봉사와 장애학생의 통학 및 대학수능시험 응시, 장애인 합동결혼식 등을 위한 차량수송, 장애인과 독거노인의 이삿짐 운반, 돌보기, 나눔행사 등 장애인과 어려운 이웃들을 돕는데 40여년 넘게 활동해온 공로를 인정받았다.

학술대상 부문 윤진상(만 63세) 전남대학교 의과대학 교수는 다수의 논문 발표와 2003년에 발표한 치매 관련 논문의 ‘Journal of neurology Neurosurgery and Psychiatry’(신경학-신경외과-정신의학 저널) 표지논문 선정, 한국의 임상 수면의학 개척, 치매와 우울증에 관한 한국의 대표적인 역학연구로 인정받는 세계보건기구(WHO)와의 협동연구 등 학술적 성과가 뛰어난 점이 높게 평가됐다.

체육대상 부문 백남길(만 64세) 광주광역시체육회 부회장은 광주광역시체육회 통합 추진 과정에서 통합추진위원장으로 62개 종목 45만여 동호인의 입장을 충실히 대변해 체육회 통합과 생활체육 증진에 기여하고, 활발한 스포츠 교류와 대외활동을 통해 전문체육분야의 경기력 향상과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가 인정됐다.

지역경제진흥대상 부문 한상원(만 64세) 다스코(주) 대표이사는 314건의 산업지식 재산권을 등록하는 등 신기술개발에 부단히 노력하고, 광주·전남권의 협력업체와 지속적인 상생노력을 통해 지역발전과 일자리 고용창출에 크게 기여하였으며, 30여 년간 불우이웃돕기와 사회봉사활동을 꾸준히 실천하는 기업인으로 공로를 인정받았다.

광주광역시민대상은 사회봉사, 학술, 예술, 체육, 지역경제진흥 5개 분야에서 광주시의 명예와 지역발전에 공헌한 시민과 단체를 발굴해 지난 1987년부터 지난해까지 134명의 시민과 8개 단체에 시상했다. 올해 시민대상 수상자에게는 오는 21일 ‘제53회 광주시민의날 기념식’에 시상할 계획이다.

차정준 기자  cc6311@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정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시선집중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진미파라곤 628호  |  문의전화 : (02) 761-8064, (061) 763-0118
발행인 : 박종덕  |   편집인 : 박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덕  |  등록번호 : 전남아 14  |  등록일 : 2005년 12월 16일
Copyright © 2018 데일리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