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스포츠/연예
전남도, 제46회 전국소년체전 종합 3위 성적!금 40, 은 28, 동 31개 등 99개, 역대 최다 메달 획득

전남도 선수단이 제46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서 메달 99개, 종합 3위로 역대 최다 메달과 최고 순위를 기록하는 위업을 달성했다.

충남 아산시 이순신종합운동장을 비롯한 15개 시․군 50개 경기장에서 개최된 이번 전국소년체육대회는 지난 27일부터 30일까지 4일간 열전이 펼쳐졌다.

전남도는 34개 종목 105개 종별에 선수와 임원 등 1,149명이 참가했다.

전남도 선수단은 당초 목표인 금 36, 은 21, 동 30개 보다 월등히 많은 금 40, 은 28, 동 31개 등 총 99개의 메달로 역대 최고의 성적을 거뒀다.

이 중 역도는 강민우(완도중 3)가 77Kg급에서 부별 신기록 2개 등 3관왕을 차지하며 종목 최우수선수에 등극했으며, 조민재(45Kg, 전남체중 1), 신 록(50Kg, 고흥중 3), 이승헌(+94Kg, 전남체중 3) 등 4명의 3관왕을 차지했다.

또, ‘영광중앙초 5년 3관왕 김선우(마루, 링, 평행봉)와 2관왕 나종빈(개인종합, 안마)이 버틴 체조도 금메달 5개를 수확하며 내년 소년체전에서도 독무대를 예고했다.

또한 강서준(금성중 3년)이 활약을 펼친 자전거와 레슬링에서도 금메달 3개를 각각 선물했다.

이에따라 전남은 3관왕 5명, 2관왕 8명 등 무더기 다관왕을 배출했으며 부별 최우수선수도 6명을 탄생시켰다.

역도 강민우, 검도 이승헌(영광해룡중 2), 골프 서진원(망운중 3), 정구 이종민, 배구 김영태, 체조 김선우 등이 부별 최우수선수의 영예를 차지했다.

전남도체육회장 김홍식 직무대행은󰡒전국소년체육대회에 출전한 선수들이 역대 최고의 성적을 거둬 기쁨을 감출 수 없다“며 ”이번 소년체전을 시작으로 제98회 전국체육대회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양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김갑섭 전남도지사 권한대행은 눈부신 성적을 거둔 선수단에게 축전을 보내고 “앞으로 선수들의 뒷바라지를 위해 예산지원 등, 전남체육 발전에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성선  kss8122@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시선집중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여의도파라곤 628호  |  TEL : 02 761 8064  |  호남본부 : 전남 광양시 중동 1308-2
발행인 : 박종덕  |   편집인 : 박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덕  |  등록번호 : 전남아 14  |  등록일 : 2005년 12월 16일
Copyright © 2020 데일리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